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39

콘바워크숍 5기를 모집합니다. 콘바워크숍 5기를 모집합니다. . 안녕하세요 콘서트 바리스타, 콘바입니다. 콘바워크숍은 페이퍼워크 시뮬레이션을 해보면서 내 공연기획의 단계별 노하우와 또 공모사업에 대한 기획안을 작성해보는 워크숍입니다. . . ✔︎ 이런 어려움을 가진 분들께 추천합니다. - 문화예술 공모사업을 도전해보고 싶은 분 - 아이디어는 많은데 구체적으로 표현하기 힘든 분 - 늘 하던 공연을 조금 더 특별하게 만들어보고 싶은 분 - 생산적이고 유의미한 네트워킹이나 협업을 하고싶은 분 - 공모사업에 한번이라도 떨어져 기분나빴던 분 . . ✔︎ 다음과 같은 내용으로 진행합니다. (회차별 내용 아님) - 개요 : 지원사업과 공연기획에 대한 기본적인 속성 파악 - 대입 : 생각의 텍스트화, 사고의 단계화, 계획의 구체화 - 기획 : 기획.. 2021. 4. 13.
어막을 어떠케 하게됐냐고 묻길래 어막을 어떠케 하게됐냐고 묻길래 #어막가집안 https://youtu.be/a96gKSftvz0 두번째 영상 업로드 되었습니다 구독자 62명. 영상 하나밖에 없는 채널, 구독해 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이제영상두개 #그럼구독자124명되는건가 #욕심을버리자 콘서트 바리스타 KONBA 바리스타가 좋은 향 가득한 커피를 내리듯 좋은 공연을 기획하고 알려드립니다. konbapark@gmail.com facebook.com/konba.park #콘바 #콘서트바리스타 #예술경영박사 #박재현 2021. 2. 10.
공연 기획시 고려해야 할 기본사항들 "셔츠도, 바지도, 가방도 다 이쁜데 서로 안어울려서 별로야." "명품을 입어도 싸구려같은 사람, 싸구려를 입어도 명품같은 사람" 오디오 시스템으로 좋은 음질의 음악을 들으려면 CD플레이어, 엠프, 스피커의 합이 좋아야 합니다. 좋은 제품이라고 무조건 좋은 소리를 뽑아내는게 아닙니다. 처럼 꿀조합을 찾아야 하는거죠. 공연도 마찬가지 입니다. 조금 더 복잡하죠. 장소, 시기, 관객, 날씨, 규모, 목적, 관계 등을 고려해야 합니다. - 장소 : 야외/실내, 공간/천고, 울림/소음, 무대/객석 등 - 시기 : 월/일/요일, 휴일/기념일/방학, 주중/주말, 오전/오후/밤 등 - 관객 : 나이대, 남녀노소, 취향/직업군, 일인/다인 등 - 날씨 : 봄/여름/가을/겨울, 우기/건기, 황사/바이러스 등 - 규모 :.. 2021. 2. 10.
콘서트바리스타 콘바TV 살포시 웃어 주었습니다. #절대음감 유튜브에 40초짜리 영상 하나 올렸습니다. 어떻게든 시작을 해봅니다. #옛날꺼재탕 #왜머머 #이렇게라도시작하는거지 . . 무조건 구독 할거라고 했던분들 다 기억하고 있.. 아닙니다. YouTube www.youtube.com 콘서트 바리스타 KONBA 바리스타가 좋은 향 가득한 커피를 내리듯 좋은 공연을 기획하고 알려드립니다. konbapark@gmail.com facebook.com/konba.park #콘바 #콘서트바리스타 #예술경영박사 #박재현 2021. 2. 7.
<스타워즈>와 비슷한 음악으로 만들어주게 윌리엄스 와 비슷한 음악으로 만들어주게 윌리엄스 슈퍼히어로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인물. 우리의 추억속 가장 크게 자리잡은 권선징악의 대표 히어로. 바로 슈퍼맨입니다. 그 슈퍼맨을 상징하는 음악이자, 슈퍼맨 실사영화 시리즈 최고의 히트곡인 Superman March. #슈퍼맨행진곡이라고하려니쫌이상해 크리스토퍼 리브(Christopher Reeve) 주연의 1978년작 은 파괴의 위기에 놓인 크립톤 행성과 캔사스의 드넓은 황금 들녘, 수정으로 뒤덮인 고독의 요새 등 그전에는 볼 수 없었던 최고의 볼거리를 선사한 블록버스터 영화입니다. #그때에는_엄청난특수효과였다규 에피소드 몇가지. 3억달러가 넘는 어마어마한 수익의 영화 슈퍼맨의 판권은 겨우 단돈 130달러였습니다. 노령의 힘든 삶을 살고 있던 원작자 2인은 130.. 2021. 1. 23.
인정을 받는 연주 vs 브라보를 받는 연주 정확한 연주가 “인정”을 받는다면, 풍부한 상상력은 “브라보”를 받는다. 악보에 표기된 대로 완벽하게 똑같이 연주하는 것은 중요하다. 하지만 그것이 모든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는 것은 아니다. 나의 연주에 나만의 스토리텔링이 이입될 때, 음악적 표현은 훨씬 더 풍성해지고, 관객은 설명없이도 느낄수 있다. 음악은 납득이 가야하고, 설득할 수 있어야 한다. 내 음악 내가 내맘대로 하겠다는데.. 그럴수록 더욱더 위의 요소가 필요하다. "한 남자가 사랑하고 이별하는 과정을 떠올리며 연주했습니다. 처음 부분은 혼자 외로워 하는 느낌, 그러다가 첫눈에 반한 여성을 만나게 되면서 온통 설레고 기뻐서 주체하지 못하는 마음을 표현했구요 그러다가 예기치 못한 사고로 여성이 죽게 됩니다. 지켜주지 못했다는 생각에 고통속에서 .. 2021. 1. 22.